Confessions of  a Cost Efficient-holic

어떤 가성비주의자의 고백

지금부터 내가 하는 이야기는 결코 내가 옳았다고 생각해서 쓴 것이 아니다. 당신이라면 너그럽게 읽어줄 것으로 믿고, 부끄러움을 무릅쓰고 쓴 글이다.
I’m Still in Puberty

나는 아직도, 사춘기

현실과 꿈 사이를, 나와 가족 사이를, 남자와 아빠 사이를… 이 어정쩡한 시기를 살아가고 있는 나는 아직도 사춘기다.
A Father’s ‘me time’

아버지의 텅 빈 시간

휴가철이다. 가족과 여행을 계획한다. 속마음은 벌써 피로감이 밀려온다. 누가 휴가를 떠나는 것이라고 했나. 가끔은 아무것도 하지 않는 텅 빈 시간이 그립다.